[세계] 이슬람 부르카의 상징

유럽 내에서 부르카와 니캅 논란이 뜨겁다. 한국에는 한복, 중국에는 치파오가 있듯 이슬람 문화권의 여성 누군가에게는 그저 평범한 일상복에 지나지 않는다. 하지만 이를 ‘한낱’ 전통복장이라고...

[영국] Sharia 법을 받아 들여서는 안된다

파키스탄 출신으로 복음주의를 이끌고 있는 주교가 정부의 Sharia 법에 관한 조사연구에 Sharia 법은 결함이 있으며 실패하게 될 것이다라고 응답했다. Rochester 교회의 전 주교였으며, 현재는 Oxford...

[영국] 이슬람 법,  Sharia의 위험성 강조

영국 성공회의 이전 대주교였던 Carey전 대주교는 힘 없는 무슬림 여인들을 향한 이슬람법, Sharia의 확산을 막아야 한다고 주장했다. Carey경은 이슬람법이 과격한 이슬람주의자들에 의해 무슬림 여인들을 위협하며...

[독일] 외국인 이주자로 인해 33년 만에 출생률이 증가

외국인 이주 여성들 때문에 지난 33년 만에 독일 최고의 출생률이 최고에 달했다고 독일 연방 통계청이 발표했다. 2015년에는 출생률이 1.5 였으며, 그 이전에는 1.47 이었다. 그리고...

[터어키] 곤경에 처한 4만5천명의 이라크 그리스도인 난민들

이라크 북부 쿠르두족 지역을 점령한 과격주의 이슬람 무장단체인 IS 를 피해 수 많은 그리스도인들이 고향을 떠났다. 그리고 그들은 자유로운 삶과 보다 더 나은 삶을...

[영국] 영국 법정은 무슬림 여인들을 보호해야 한다

영국은 이슬람법 집행위원회를 엄중하게 단속해야 하며 이슬람식 이혼의 문제를 영국 법정에서 관리함으로 이혼하는 무슬림 여인들의 권리를 보호해야 한다고 이슬람 학자가 국회의원에게 건의했다. 영국의 Sharia위원회에 대한...